1일단상
 
 
 
一日斷想을 적습니다.

34 4 1
  View News
Subject  
   ' 우츄프라 카치아 '



이 꽃은 결벽증이 강한 식물이랍니다...
누군가..
혹은 지나가는 생물체가 조금이라도 몸체를 건드리면 그날로부터 시름 시름 앓아 결국엔
죽고 만다는 식물. 결벽증이 강해 누구도 접근하기를 원하지 않는 것으로 알았던 식물.

이 식물을 연구한 박사가 있었다는데...
이 식물에 대해 몇 십 년을 연구하고 또 그만큼 시들어 죽게 만들었답니다.

그러나 박사는 이 식물이 어제 건드렸던 그 사람이 내일도 모레도 계속해서 건드려주면
죽지 않는 것을 알게 되었답니다.

한 없이 결벽하다고 생각했던 이 식물은 오히려 한 없이 고독한 식물이었습니다.

우츄프라 카치아는 아프리카 깊은 밀림에서 공기 중에 소량의 물과 햇빛으로만 사는 음지
식물과의 하나라고 하더군요.

그 식물은 사람의 영혼과 동일한 감각을 갖고 있는데 누군가 건드리면 금방 시들해져
죽는다는 것입니다.

그러나 한번 만진 사람이 계속해서 애정을 가지고 만져주면 오래오래 살아갈 수 있다 합니다 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 김 하 인 -

Prev
   일상에서 만나는 작고 평범한 즐거움...

達智
Next
   입꼬리를 살짝 위로

정촌
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Styx